HOME 야구 KBO
키움, 외국인 타자 데이비드 프레이타스 5일 입국
정현규 기자 | 2021.03.04 16:04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키움히어로즈 외국인 타자 데이비드 프레이타스가 5일 오전 5시 30분 KE026편을 이용해 인천공항으로 입국한다.

입국 시 특별 입국 절차에 따라 검역조사를 받고, 선별 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추가로 받을 예정이다.

프레이타스는 전라남도 고흥에서 14일 간의 자가 격리에 들어간다.

구단은 프레이타스가 컨디션을 빠르게 끌어올릴 수 있도록 비교적 따뜻한 남쪽 지방에 자가 격리 장소를 마련했다. 또 오는 20일 롯데와의 시범경기가 치러지는 사직구장으로 쉽게 합류할 수 있다는 점도 고려했다.

프레이타스는 19일 정오 자가 격리가 해제되는 즉시 부산으로 이동해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