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신주영ㆍ이해솔' 21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 선정
이진원 기자 | 2021.02.22 18:18
신주영(왼쪽)과 이해솔. (C)삼성썬더스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서울삼성썬더스농구단이 '21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로 신주영(용산고 2), 이해솔(광신방송예술고 1) 학생을 선정했다. 

선정된 수상자는 각각 285만 원의 장학금과 장학패를 받는다. 장학금 전달식은 오는 28일 SK나이츠와의 경기 중 하프타임에 고 김현준 코치의 차녀인 김재희씨와 함께 한다.

두 수상자에게는 장학금과 함께 구단의 공식 의료 협력 병원인 청병원에서 건강검진 및 부상 방지에 관한 심층 분석을, 용품 협찬사인 언더아머에서 농구화, 백팩 등 다양한 훈련용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현준 농구 장학금'은 한국농구 발전을 선도한 고인을 기리며 장래가 촉망되는 농구 유망주를 지원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이번이 21회째이며 지난 2000년부터 팀 승리 당 일정금액을 적립하여 69명에게 총 1억 5,25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해왔다.

2011년 11회 장학금부터 선정대상자를 기존 서울 연고지역 내에서 전국으로 확대하여 적용하였으며 지도자의 추천과 각종 대회기록을 토대로 심사를 거쳐 선정했다.

한편, 역대 수상자 중 KBL에서 활약한 선수는 삼성썬더스의 김현수, 임동섭, 이동엽, 천기범, 강바일 및 프로농구 신인드래프트 사상 첫 고졸 1순위 차민석을 비롯해 제1회 수상자 양희종(안양 KGC)을 시작으로 이관희 (창원 LG), 박찬희, 김낙현(인천 전자랜드), 이승현(고양 오리온), 전준범(현대 모비스), 송교창(전주 KCC), 양홍석(부산 KT), 변준형(안양 KGC), 서명진(울산 현대모비스)등 총 39명이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