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FC안양, 수원FC에서 활약한 공격수 모재현 영입
강종훈 기자 | 2021.02.20 22:27
모재현. (C)FC안양

[스포츠타임스=강종훈 기자] K리그2 FC안양이 수원FC에서 활약한 공격수 모재현을 영입했다.

인천하이텍고-광주대를 거친 모재현은 지난 2017년 수원FC에서 데뷔했다. 프로 첫 해 15경기에 나서 3골 1도움을 기록한 그는 2018년에도 20경기에 나서며 존재감을 보여줬다. 2019 시즌 여름에는 안양으로 임대돼 활약했고, 2020 시즌 수원FC로 돌아가 수원FC의 K리그1 승격에 기여한 바 있다. 그의 프로 통산 기록은 총 66경기 9골 5도움.

그는 9번 공격수에게 요구되는 역할인 포스트플레이, 연계능력이 뛰어난 최전방 공격수다. 빠른 스피드와 드리블 능력 역시 출중해 윙포워드 자리에서도 제 역할을 해낼 수 있다. 또한 그는 안양에서 이미 활약한 적이 있기 때문에 기존 선수들과의 호흡 역시 기대되는 부분이다.

모재현은 “제게 너무 고마운 팀인 FC안양에 다시 돌아오게 돼서 정말 영광입니다. 예전에 함께 했던 선수들, 스태프들이 많이 반겨줘서 정말 기뻤습니다”라며 “올 시즌 제 목표는 FC안양의 승격입니다. 경기장에서 모든 걸 쏟아붓는 선수가 되겠습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라고 안양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2월 27일, 창원축구센터에서 경남FC와 2021 시즌 리그 첫 경기를 치른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