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심판에 불손한 언행' KGC인삼공사 김승기 감독에 제재금 1백만 원 부과
이진원 기자 | 2021.01.21 17:01
김승기 감독. (C)KBL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KGC인삼공사 김승기 감독에 제재금 1백만 원이 부과됐다. 

KBL은 21일 서울 논현동 KBL 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열어 지난 16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GC인삼공사와 KT의 경기에서 심판에 대한 불손한 언행을 한 KGC인삼공사 김승기 감독에 대해 심의했다. 

재정위는 김 감독이 경기중 심판에 불손한 언행을 했고, 경기 종료 후에도 코트에 남아있던 행위에 대해 지적했다. 또한 공식 인터뷰 시 판정에 대해 언급한 부분도 제재 사유로 꼽았다. 

재정위는 김승기 감독에게 제재금 1백만 원을 부과했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