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스포츠종합 종합
'재선 성공' 이기흥 회장, 대한체육회장 당선증 교부받아
이진원 기자 | 2021.01.20 12:46
이기흥 회장. (C)대한체육회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은 20일 오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과천청사에서 제41대 대한체육회장 당선증을 교부받았다.

교부식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당선인),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장 당선인,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무총장, 선거정책실장 등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재선에 성공해 앞으로 4년 더 대한체육회를 이끌게 된 이기흥 회장은 “대한민국 미래 체육의 100년은 오늘부터 시작됐다”고 소감을 전하며 “▲스포츠인권존중 ▲체육인 복지증진 ▲일자리확충 ▲전문체육 생활체육 학교체육의 선순환구조 마련 ▲체육지도자의 직업 안정성 확보 등의 공약을 정책에 잘 반영해 실행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하나 된 체육인의 모습을 보여준 선거인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이번 41대 대한체육회장 선거는 지난 1월 18일 오전 9시부터 6시까지 모바일-온라인 투표로 진행됐으며 선거인단 총 2,170명 중 1,974명(90.97%)이 투표에 참여하였다.

이기흥 회장은 총 915표(46.35%)를 얻어 당선되었으며 뒤를 이어 강신욱 단국대학교 교수가 507표(25.68%), 이종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 상임의장이 423표(21.43%), 유준상 대한요트협회장이 129표(6.53%)를 획득한 바 있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