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FC안양 박요한, 배우 박보미와 오는 6일 웨딩마치
강종훈 기자 | 2020.12.02 15:52
박요한과 박보미 커플. (C)FC안양

[스포츠타임스=강종훈 기자] FC안양 DF 박요한이 백년가약을 맺는다.

박요한은 오는 12월 6일 오후 5시, 서울 엘리에나 호텔에서 배우 박보미와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만난 지 1년여 만에 결혼을 결심했다고 전해졌다.

금호고와 연세대를 졸업한 박요한은 2011년 K리그 드래프트를 통해 광주FC의 창단멤버로서 K리그 무대에 데뷔했다. 충주험멜과 경찰청 축구단을 거쳐 2019년 수원FC에 입단한 그는 올해 여름 FC안양으로 임대 이적해 팀의 주축 수비수로 활약했다. K리그 통산 기록은 142경기 8도움.

배우 박보미는 2014년 KBS 29기 공채 개그우먼으로 데뷔, 2017년 배우로 전향했다. '힘쎈여자 도봉순' '미스터 션샤인' '꽃파당: 조선혼담공작소' 등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FC안양 박요한은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에 결혼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스러운 마음이 앞선다”라며 “FC안양에 들어와서 결혼을 결심하고 준비했다. 구단과 선수단, 그리고 안양의 팬들을 비롯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 FC안양에서 느꼈던 이 감사함을 평생 기억하며 잘 살겠다”고 결혼 소감을 밝혔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