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석진욱 감독 “리시브가 흔들린 것이 패인”
홍성욱 기자 | 2020.11.26 21:30
석진욱 감독. (C)KOVO

[스포츠타임스=수원, 홍성욱 기자] “리시브가 흔들렸다.”

OK금융그룹이 한국전력에 패하며 시즌 2패 째를 기록했다.

OK금융그룹은 26일 수원 원정길에서 한국전력에 0-3 완패를 당했다. 1세트를 놓친 것이 아쉬움으로 남았다.

경기 후 석진욱 감독은 “선수들 컨디션이 썩 좋지 않았다. 첫 세트 흐름을 잡지 못한 것이 패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리시브가 흔들리니 경기가 흔들렸다. 상대 플로토 서브에 특히 리시브가 흔들렸다”고 덧붙였다.

석 감독은 2세트 최홍석에 이어 3세트에는 조재성, 전진선, 곽명우까지 모든 포지션을 교체 투입했지만 결국 흐름을 뒤집지 못했다.

석진욱 감독은 “펠리페는 며칠 뒤 경기도 있고 해서 더 무리가 가지 않도록 했다. 이민규 세터와의 리듬도 별로 좋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OK금융그룹은 29일 삼성화재와 경기를 치른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