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하나원큐,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MVP 이지우
정현규 기자 | 2020.11.19 23:49
하나원큐 선수들. (C)WKBL 이현수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하나원큐가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하나원큐는 19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퓨처스리그’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80-79로 승리, 4연승을 거두며 퓨처스리그 우승을 확정했다.

MVP는 이지우가 차지했다. 이지우는 대회 4경기 평균 21.3득점, 6.8리바운드, 10.3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첫 우승에 앞장섰다. 지난 4일 하나원큐에 입단한 이지우는 입단 16일 만에 MVP를 차지하는 기쁨을 누렸다.

우승팀 하나원큐에게는 상금 1천만 원이 주어지며, MVP를 수상한 이지우에게는 상금 2백만 원이 주어진다.

올 시즌 퓨처스리그 일정을 모두 마친 WKBL은 오는 22일 하나원큐와 KB스타즈의 경기로 정규시즌이 다시 시작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