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스포츠종합 핸드볼
‘류은희가 돌아온다' 2020-2021 시즌 행보에 주목
이진원 기자 | 2020.11.09 20:48
류은희가 부산시설공단 시절 슛을 날리고 있다. (C)대한핸드볼협회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유럽 무대에서 활약하던 류은희가 돌아온다. 

류은희는 지난해 7월 프랑스 핸드볼 1부리그 Paris 92에서 활약했다. 8년 만에 한국 핸드볼의 유럽 진출을 이뤄냈던 것.

한국 리그의 간판 선수였던 류은희(RB)가 올 시즌 국내로 복귀한다. 류은희는 지난 달 29일 복귀했다.

당초 류은희는 Paris 92와 1+1년 계약을 체결했다. 활약도 눈부셨다. 프랑스 진출 첫 시즌부터 주간 베스트 7(1월), 이달의 선수(2월)로 선정되는 등 성공적인 데뷔 시즌을 치르며 21년 6월까지 무난하게 1년 계약 연장에 성공했다. 

하지만 최근 프랑스의 '코로나 19' 일일 확진자 수가 3만명을 넘어서는 등 확산세가 지속됨에 따라 류은희는 올림픽 준비 등 여러가지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국내 복귀를 결심했다.

이에 따라 현재 해외이적으로 부산시설공단 보류선수 신분인 류은희는 원소속팀 부산과 우선 협상을 진행할 수 있다. 양측이 합의할 경우 류은희는 두 시즌 만에 친정팀으로 복귀하게 되지만 그렇지 않을 경우, 류은희는 계약만료 선수가 돼 타팀 이적이 가능해진다.

류은희는 지난 시즌 17경기에서 71득점(경기당 4.2골)을 기록하며 득점 순위 15위에 랭크, 이번 시즌 4경기에서 17득점을 기록하는 활약 속에 Paris 92팀은 최근 4연승으로 현재 프랑스 리그 3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 류은희는 지난해 12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대회 전체 득점 2위에 오르는 등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며 한국 핸드볼 여제의 면모를 과시하기도 했다.

2018-2019시즌 정규리그 MVP와 챔피언전 MVP를 동시에 석권하며 부산시설공단을 통합우승으로 이끈 류은희가 2020-2021 시즌에는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주목된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