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삼성, 2021 신인선수 오리엔테이션 진행
정현규 기자 | 2020.11.02 15:57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삼성 라이온즈가 2일 경산 볼파크에서 ‘2021년 신인선수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2021년 1차지명 선수인 이승현을 비롯해 신인선수 10명, 그리고 부모님들이 참석했다. 신인선수 가운데 김동진은 독립리그 출전으로 인해 이날 오리엔테이션에 참석하지 못했다.

이번 행사는 신인선수들의 성공적인 프로생활 적응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선수들은 프로 선수로서의 기본자세, 구단 전력 분석 및 육성 시스템 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오리엔테이션을 마친 이승현은 “명문구단인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한 첫날이라 매우 떨렸다. 하루빨리 선배님들을 만나 많은 것을 배우고 싶다”고 말했다.

또 다른 신인 이재희는 “경산 볼파크에 오니 앞으로 내가 경쟁에서 살아남아야 할 곳이라는 생각과 집처럼 편안하게 지내야 할 곳이라는 생각이 함께 들었다. 잘 적응해서 1군에 빨리 합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삼성 라이온즈는 이날 신인선수 부모님들께 아들의 프로 유니폼이 담긴 액자를 선물했다.

향후 삼성 라이온즈를 이끌어 갈 아기 사자들은 이날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프로선수로서 첫발을 내딛게 됐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