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 KIA와의 마지막 주말 3연전에 승리 기원 시구
정현규 기자 | 2020.10.16 10:42
강효종. (C)LG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LG트윈스는 홈경기 마지막 주말 3연전을 맞아 KIA 타이거즈와의 잠실 홈경기에 앞서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

3연전 둘째날인 17일(토)에는 ROOKIES’ DAY를 맞아 LG트윈스 2021년 1차 지명 신인 선수인 강효종이 특별 시구자로 나선다. 

이날 충암고 출신 강효종 선수 외 10명의 신인 선수들이 처음으로 팬들 앞에 인사하는 자리를 갖는다. 

이어 18일에는 LG트윈스 열성팬으로 알려진 연기자 윤박씨가 시구자로 나서 팀의 승리를 기원한다. 윤박씨는 17일 첫 방송 예정인 드라마 '써치'에 출연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