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탬파베이, 뉴욕양키스 누르고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 시리즈 진출...최지만의 포스트시즌은 계속된다
정현규 기자 | 2020.10.10 14:25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의 포스트시즌이 계속된다.

탬파베이는 10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최종전서 뉴욕 양키스에 2-1로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탬파베이는 시리즈 전적 3승2패로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에 진출했다. 지난 2008년 이후 무려 12년 만에 밟는 높은 무대다. 

디비전시리즈 5차전에 최지만은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메이저리그 투수 최고 연봉인 게릿 콜을 상대로 극강 모습을 자랑했던 최지만은 1회말 첫 타석과 4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 2루 땅볼로 물러났다. 6회말 세 번째 타석이 돌아왔지만 대타 마이크 브로소와 교체되며 경기를 마쳤다. 

경기는 탬파베이의 승리로 마무리 됐다. 1-1 동점이던 8회말 1사 후 브로소가 아롤디스 채프먼에게 좌월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승리를 불렀다.

최지만은 이번 디비전시리즈 5경기에서 15타수 4안타(1홈런) 3타점 2득점을 기록했다. 포스트시즌 통산은 34타수 7안타 2홈런 4타점 2득점. 이는 추신수(텍사스)를 뛰어넘은 한국인 통산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최다안타 기록이다.

기록은 계속된다. 탬파베이는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만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