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브룩스, 가족 교통사고 간호 위해 22일 출국...KIA 특별 휴가
정현규 기자 | 2020.09.22 14:59
브룩스(가운데)가 경기 선수들과 인사하고 있다. (C)KIA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IA타이거즈 외국인 투수 애런 브룩스가 교통사고를 당한 가족의 간호를 위해 22일 오후 미국으로 출국했다.

브룩스의 가족은 이날(한국시간) 미국에서 신호 위반 차량에 교통사고를 당했고, 차량에는 부인과 자녀 2명이 타고 있었다.

KIA 관계자는 “브룩스가 미국으로 돌아가 가족 옆에 있는 것이 당연한 일이기에 특별 휴가를 주기로 결정했다” 며 “브룩스 가족 모두의 건강에 이상이 없길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KIA는 이날 브룩스를 엔트리에서 말소하고, 김현수를 등록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