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시즌 4승’ 류현진, 뉴욕메츠전 6이닝 1실점 호투
정현규 기자 | 2020.09.14 10:33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시즌 4승에 성공했다. 

류현진은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 살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메츠와의 경기에서 6이닝 동안 마운드에 머물며 8피안타 1실점 효과적인 투구로 시즌 4승에 성공했다. 팀은 7-3으로 승리했다. 

류현진은 92구를 던지며 비교적 많은 8안타를 내줬지만 볼넷을 허용하지 않았고, 삼진 7개도 잡아냈다. 제구가 빛난 경기였다. 

1회초 율현진은 제프 맥닐과 토드 프레이저에 이어 도미닉 스미스에도 안타를 내주며 1실점 했다. 

하지만 이 실점이 이날 경기 유일한 실점이었다. 2회초 위기관리 능력이 빛났다. 류현진은 2회초 선두 피트 알론소에 내야안타를 허용했고, 2사 후 브랜든 니머에 2루타를 허용했지만 로빈슨 치리노스를 좌익수 플라이로 유도하며 실점 없이 이닝을 마무리 했다. 

토론토 타선이 2회말 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의 역전 투런 홈런으로 2-1로 앞서자 류현진은 더욱 힘을 냈다. 3회초 1안타를 내줬지만 내야 땅볼 2개와 삼진으로 마무리했고, 4회초 1사 1,2루 위기도 니모와 치리노스를 모두 삼진 처리하며 슬기롭게 극복했다. 

5회초를 삼자범퇴로 처리한 류현진은 6회초도 프레이저와 스미스를 좌익수 플라이와 유격수 직선타로 잡아낸 뒤, 알론소를 3로 땅볼로 잡아내며 이닝을 마쳤다. 

6회말 토론토 타선은 밀어내기 득점에 이은 에스피날의 3타점 적시타 등으로 5점을 추가했다. 

류현진은 팀이 7-1로 앞선 7회 마운드를 토마스 해치에 넘기며 경기를 마무리 했다. 불펜이 2실점했지만 경기는 토론토의 승리로 마무리 됐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