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엄원상 멀티골’ 광주, 전북과 3:3 무승부...울산도 대구와 비겨
강종훈 기자 | 2020.09.12 22:09
멀티골의 주인공 엄원상. (C)프로축구연맹

[스포츠타임스=강종훈 기자] 광주와 전북이 3-3 무승부를 기록했다. 

광주는 12일 광주축구전용구장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전북과의 경기에서 3-3 무승부를 기록했다. 

승점 1점을 추가한 광주는 5승 7무 8패 승점 22점으로 6위를 기록했다. 최근 7경기 2승 5무로 연속 무패 행진도 이어갔다. 반면 전북은 13승 3무 4패 승점 42점으로 2위를 기록했다. 최근 3경기에서 1무 2패로 승리를 기록하지 못한 전북은 선두 울산과 승점 5점 차를 유지했다. 

광주는 전반 3분 엄원상의 선제골로 앞섰다. 전북이 전반 10분 한교원의 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후 흐름을 탄 전북은 전반 25분 상대 자책골로 2-1 역전에 성공했다. 

광주는 전반 44분 홍준호의 골로 2-2 동점을 만든 가운데 전반을 마무리 했다. 

후반 12분 광주는 엄원상의 추가골로 3-2 재역전을 이끌어냈다. 전북은 후반 18분 구스타보의 동점골로 어렵사리 균형을 맞췄다. 두 팀은 추가골 없이 3-3으로 경기를 마쳤다. 

울산과 대구도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상주와 경남은 0-0으로 비겼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