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CC 선수들, 전북 신협이 함께 하는 ‘사랑의 3점슛’ 쌀 기증식
정현규 기자 | 2020.06.29 13:38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전주 KCC이지스 프로농구단(단장 최형길)은 지난 27일 전북 신협과 함께하는 ‘사랑의 3점슛’ 쌀 기증식을 가졌다.

KCC 이정현, 송교창, 김지완, 유병훈은 전주 소화진달네집을 찾아 시설에 필요한 저온 창고와 위문품을 기증 했으며, 시즌 중 진행 된 ‘사랑의 3점슛’ 이벤트를 통해 모아진 쌀을 전달했다.

KCC 농구단은 전북 신협 두손 모아 봉사단과 매년 사회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복지시설을 찾아 기부활동과 환경 개선 활동을 펼쳐왔으나, 금년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위문품 및 쌀 기증식만 실시했다.

전북 신협과 함께 하는 ‘사랑의 3점슛’은 2011-2012시즌을 시작으로 구단과 전북 신협이 함께하는 지속사업으로 경기 중 3점슛 1개 성공 시 쌀 10kg를 적립하여 기부하는 연고지 기부 활동이다. 19-20시즌 종료 기준 총 30,360kg(11-12시즌 3,160kg, 12-13시즌 3,260kg, 13-14시즌 4,470kg, 14-15시즌 3,390kg, 15-16시즌 3,280kg, 16-17시즌 2,910kg, 17-18시즌 3,340kg, 18-19시즌 3,440kg, 19-20시즌 3,110kg)를 적립하여 전주 지역 소외계층에 쌀과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