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고무열 3경기 연속골' 강원, 2연승 단독 선두
정현규 기자 | 2020.06.05 23:41
고무열. (C)강원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강원이 고무열의 연속 골에 힘입어 2연승에 성공했다.

강원은 5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5라운드 인천과 원정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강원은 3승 1무 1패(승점 10)로 1위에 올랐다.

전반전 초반 양 팀은 탐색전을 펼쳤다. 이후 강원은 측면을 활용한 돌파로 여러 차례 기회를 노렸다. 이날 처음 데뷔한 정지용이 슈팅으로 존재감을 나타냈지만 수비벽에 막혔다. 기회는 상대에게 먼저 찾아왔다. 전반 21분 측면에서 컷백으로 이어지는 장면을 막아내지 못하며 골을 내줬다.

그러나 2분 뒤 채광훈이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동점골을 뽑아냈다. 채광훈은 시즌 첫 중거리슛으로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동점골에 탄력받은 강원은 추가 골을 위한 공격을 퍼부었다. 전반 31분 정지용을 빼고 조재완을 투입하며 더욱 공격에 힘을 실었다. 이후 공격을 이어 갔지만 전반전은 1-1로 종료됐다.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강원은 아쉬운 장면을 연달아 만들어내며 기세를 이었다. 후반 29분 정석화를, 후반 31분 이현식을 넣으며 공격에 변화를 꾀했다. 후반 37분 강원은 페널티 박스 안 상대 파울로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고무열이 침착하게 득점에 성공하며 3경기 연속골을 터뜨렸다.

추가시간 5분이 주어지고 양 팀 서로 공격을 오갔지만 그대로 종료되며 2-1 강원의 승리로 경기가 마무리됐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