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스포츠종합 핸드볼
SK슈가글라이더즈, 산하 유소년 핸드볼 클럽 만든다...핸드볼 실업구단 최초
이진원 기자 | 2020.05.29 13:58
사진=SK슈가글라이더즈 제공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SK슈가글라이더즈 여자 핸드볼 구단은 핸드볼 저변 활성화를 위하여 실업 구단이 참여하는 국내 최초 유소년 핸드볼 클럽을 K-GYM 스포츠클럽과 협력해 만들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시즌이 종료되는 등 쉽지 않은 상황이었지만 2019-2020 SK핸드볼코리아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한 SK슈가글라이더즈는 비시즌을 활용해 핸드볼 저변확대와 핸드볼을 통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K-GYM은 경기도 고양시 삼송동 내 250여명 유소년 회원을 보유한 스포츠클럽으로 농구, 축구 등 다양한 종목의 클럽을 운영하고 있다.

SK슈가글라이더즈와 K-GYM은 2017년 핸드볼 관람 문화체험 프로그램 자매결연 이후 다양한 상호 협력관계를 이어오다 핸드볼 종목을 정식 강습 프로그램으로 개설하여 ‘주니어슈글즈 클럽’을 운영하는데 합의 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 이배현 단장은 “유소년들이 핸드볼에 흥미와 관심을 가지고 역량이 신장될 수 있도록 K-GYM 운영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주니어 슈글즈’ 를 통해 재능 있는 학생들 중 선수로 성장하고자 하는 욕구가 있는 학생을 발굴하여 핸드볼 엘리트학교 진학 및 멘토링도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 핸드볼구단과 K-GYM스포츠클럽은 주1회 핸드볼교실, ‘찾아가는 핸드볼강습’, 핸드볼관람 문화체험, K-GYM 컵 핸드볼대회 등 다양한 협업 프로그램을 운영 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올 연말 대한핸드볼협회에서 개최하는 2020핸드볼 꿈나무 페스티벌 대회에 출전하는 것을 목표로 유소년 선수들을 육성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