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BNK 선수단, 코로나19 지원 성금 1000만 원 기부
정현규 기자 | 2020.03.26 12:58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코로나19 극복 지원을 위해 성금 1,000만 원을 기부했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은 26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선수단이 온정으로 모은 1000만 원을 부산시에 전달했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은 여자 농구 시즌 중단 발표 이후 가진 팀 미팅에서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힘을 모으자는 선수단의 자발적인 제안으로 이번 성금 기부를 추진했다.

전달된 성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지역 의료진과 피해 여파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방역용품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유영주 감독은 “지역민들과 팬들이 구단에 보내주신 사랑에 비하면 작은 금액이지만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하루빨리 이번 사태가 종식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멋진 경기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