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키움히어로즈, 2020시즌 연봉계약 완료...박병호 20억 원
홍성욱 기자 | 2020.01.21 16:00
박병호. (C)키움히어로즈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키움히어로즈가 2020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5명과 모두 계약을 마무리 했다. 신인, 육성, 군보류, FA, 외국인선수를 제외한 모든 선수가 새 시즌을 홀가분하게 준비할 수 있게 됐다.  

2020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5명 중 억대 연봉을 받는 선수는 투수 4명, 야수 6명 등 총 10명이다.

지난 시즌 홈런왕는 2019시즌 연봉 15억 원에서 5억 원(33.3%) 인상된 20억 원에 계약하며 팀 내 최고 연봉을 기록했다. 박병호의 연봉 인상액 5억원 은 팀 내 최고 인상액이다.

조상우는 지난 시즌 연봉 6천만 원에서 1억 4천만 원(233.3%) 오른 2억 원에 도장을 찍었다. 전년대비 233.3% 인상된 금액으로 계약한 조상우는 팀 내 연봉 계약 대상자 중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김상수와 최원태도 전년 연봉에서 1억 원 씩 상승했다. 각각 3억 원과 3억 7천만 원에 사인하며 계약을 마쳤다.

김혜성은 KBO리그 데뷔 첫 억대 연봉을 받게 됐다. 지난해 연봉 7천만 원에서 3천만 원(42.9%) 오른 연봉 1억 원에 계약했다.

2020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5명 기준, 연봉 총액은 63억 7,600만 원이며, 지난해 52억 8,300만 원에서 10억 9,300만 원(20.7%)이 올랐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