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흥국생명, 사랑의 서브에이스 기부 진행
정현규 기자 | 2020.01.15 17:22
박현주. (C)흥국생명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여자프로배구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가 유방암 환우를 돕기 위한 핑크빛 기부에 나섰다. 

흥국생명 배구단은 14일부터 '핑크리본 사랑의 서브에이스 기부‘을 진행하여 유방암 자가 진단, 조기검진의 중요성 등을 알리고 유방암 환우들의 의료비를 지원한다. 흥국생명은 서브에이스 1점당 10만 원의 기부금을 적립하여 시즌 종료 후 ’한국유방건강재단‘에 후원할 계획이다. 

서브에이스 돌풍을 이어가고 있는 박현주는 “열심히 연습한 서브로 점수를 낼 때마다 기부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하니 더 잘해야겠다는 책임감이 생긴다. 작게나마 제가 도울 수 있는 기회가 생긴 것 같아 행복하다”고 전했다.

흥국생명 배구단 관계자는 "인천지역 저소득층 청소년을 위한 생리대 나눔 봉사, 사랑의 빵 봉사, 여름 나기 물품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 해왔다. 이번 ‘핑크리본 사랑의 서브에이스’ 기부로 핑크리본 캠페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높아져 보다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