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패장 위성우 감독 “재정비를 해야 하는 시기다”
홍성욱 기자 | 2020.01.06 21:48
위성우 감독. (C)WKBL

[스포츠타임스=아산, 홍성욱 기자] “팀에 재정비를 해야 하는 시기다”.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이 6일 아산에서 열린 KB스타즈와의 경기에서 44-56으로 패한 뒤 열린 공식인터뷰를 이렇게 시작했다. 

위 감독은 경기 후 “선수들이 몸 놀림이 버겁다. 슛도 그렇고”라고 말한 뒤 “최근 3~4경기 연속 리바운드에서 밀리고 있다. 잘 안되는 점에 대해 얘기를 하지만 선수들 몸이 따라주지 않으니 해주지 못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위 감독은 “올스타 브레이크를 통해 팀을 정비하도록 하겠다. 라운드를 마치면 대표팀 경기로 브레이크가 있다. 그 때에도 재정비에 나서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우리은행은 최근 3연패로 선두 자리를 내줬다. 전환점이 필요한 상황이 됐다. 위 감독이 어떻게 해법을 찾아낼 것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