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롯데, FA 안치홍 영입...2년 최대 26억 원에 추가 2년 상호옵션 포함
홍성욱 기자 | 2020.01.06 15:51
안치홍. (C)롯데 자이언츠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FA(프리에이전트) 안치홍이 롯데 유니폼을 입는다. 

롯데자이언츠는 6일 내야수 안치홍과 계약기간 2년 최대 26억 원에 FA 계약을 체결했다. 세부적으로로는 계약금 14억 2천만 원, 연봉 총액 5억 8천만 원, 옵션 총액 6억 원이다.

또한 2022년에는 2년 최대 31억 원의 구단과 선수 상호 계약 연장 조항이 포함 됐다. 이 조항에 따라 연장이 실행될 경우 계약은 최대 4년 56억 원이 된다. 상호 계약 연장 조항에 따라 구단이 연장을 선택할 경우 선수는 계약 연장 또는 자유계약선수가 되는 선택을 할 수 있다. 또한 구단도 2년 후 계약을 연장하지 않을 권리를 가지게 되며 이 경우 선수에게 바이아웃 1억 원을 지급하며 선수는 자유계약 선수가 된다.

안치홍은 2009년 2차 1라운드로 KIA에 입단한 후, KBO 통산 10시즌 동안 1,124경기에 나서 타율 0.300, 100홈런, 586타점을 기록한 리그 정상급 2루수이다. 특히 첫 해부터 주전으로 활약하며 세 차례 골든글러브와 두 번의 한국시리즈 우승을 경험한 바 있다. 

롯데 관계자는 "리그에서 검증된 2루수 안치홍 선수를 영입하며, 타선의 강화와 함께 내야의 치열한 경쟁체제를 구축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 합리적인 계약을 통해서 구단과 선수 모두 더 나은 결과를 위해 노력하고 팬 분들께 포기하지 않는 경기를 보여드리려 한다"라고 밝혔다.

안치홍은 “그동안 저에게 많은 애정을 주신 기아타이거즈 팬과 구단 관계자 분들께 감사 드립니다. 많은 시간 동안 고민을 하고 내린 결정이었고, 무엇보다 새로운 도전을 나선다는 생각에 잠이 오지 않았습니다. 롯데자이언츠 구단이 보여주신 믿음에 보답하고 열정적인 롯데팬들의 사랑을 받을수 있는 선수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