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 외국인 투수 윌슨과 160만 달러ㆍ켈리와 150만 달러에 재계약
정현규 기자 | 2019.12.11 17:23
윌슨(왼쪽)과 켈리. (C)LG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윌슨과 켈리가 2020 시즌도 LG와 함께 한다. 

LG트윈스는 11일 외국인투수 타일러 윌슨, 케이시 켈리와 각각 재계약에 합의했다. 윌슨은 총액 160만 달러(옵션 20만 달러 포함), 켈리는 총액 150만 달러(옵션 30만 달러 포함)에 2020시즌 계약을 마쳤다,

2018년 LG트윈스에 입단한 윌슨은 2시즌 동안 56경기 등판해 23승 11패 평균자책점 2.99를 기록했고, 2019시즌에는 30경기 등판하여 185이닝을 던져 14승 7패 평균자책점 2.92  탈삼진 137개를 기록했다.

켈리는 2019년 입단하여 29경기 등판하였고 180⅓이닝 동안 14승 12패 평균자책점 2.55 탈삼진 126개를 기록했다.

차명석 단장은 “내년시즌에도 윌슨과 켈리와 함께 할 수 있어 고맙고 기쁘다. 내년에도 변함 없는 좋은 활약으로 우리 팬들의 기대에 보답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윌슨과 켈리는 미국 현지에서 메디컬 체크를 진행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