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키움, 제이크 브리검과 총액 95만 달러에 재계약...4년 연속 함께 한다
정현규 기자 | 2019.12.09 12:20
브리검. (C)키움히어로즈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키움히어로즈는 외국인 투수 제이크 브리검(Jake Brigham)과 연봉 및 인센티브 포함 총액 95만 달러에 재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브리검은 2017년부터 2020년까지 4년 연속 키움히어로즈 유니폼을 입게 됐다. 브리검은 3시즌 동안 83경기에 등판해 34승18패 평균자책점 3.72를 기록하며 팀의 에이스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2019시즌에는 28경기에 등판해 13승 5패 평균자 책점 2.96을 기록하며, 세 시즌 연속 두 자릿수 승수이자 한 시즌 개인 최다 승수를 달성했다.

브리검은 재계약 직후 “히어로즈에 합류했던 시간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4년째 팀의 일원으로 함께 하게 됐다. 매우 감격스럽고, 기회를 다시 준 구단에 감사드린다. 내년 시즌 팀이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 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이어 "2016년 일본 생활 종료 후 당시 상황이 매우 실망스러웠지만 나의 야구 커리어에 대한 자신감이 있었다. 하지만 내가 다시 아시아에서 야구선수 생활을 하기 위해서는 구단이 나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를 해야, 기회가 온다는 것을 잘알고 있었고 그 기회가 그리 쉽게 오지 않는다는 것도 잘 알고 있었다. 지금도 2017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스프링캠프 익스텐션 그룹에 소속되어 있을 때 히어로즈 스카우트팀이 나를 관찰하기 위해 왔던 당시 기억이 생생하다. 그때 나에게 기회를 준 구단이 히어로즈였고, 구단과 함께 나의 야구도 성장했다고 자신한다. 정규시즌, 한국시리즈 통합우승까지 나 자신도 더욱 성장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브리검은 "내년 정규리그와 한국시리즈 통합우승이 목표다. 내년 시즌은 팀원들과 함께 우승 세리머니를 즐기고 싶다. 개인적으로 부족한 부분을 보충하고 몸 관리에 더욱 신경 써 내년 시즌에도 팀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