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헤일리 18점’ 현대건설, 도로공사에 3:1 승리로 다시 2위
홍성욱 기자 | 2019.12.01 21:27
기뻐하는 현대건설 선수들. (C)현대건설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현대건설이 하루 만에 2위 자리를 되찾았다. 

현대건설은 1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도드람 V-리그 한국도로공사와의 3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5-17, 23-25, 25-21, 25-15)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현대건설은 8승 3패 승점 22점으로 2위 자리로 올라섰다. 반면 한국도로공사는 3승 8패 승점 11점으로 5위를 유지했다. 

현대건설은 두 번째 경기를 치른 대체 외국인선수 헤일리 스펠만이 18점 활약을 펼쳤고, 양효진이 15점, 정지윤과 고예림이 각 14점을 올렸다. 황민경도 12점을 득점했다. 

한국도로공사는 박정아가 두 팀 최고인 25점, 전새얀이 17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이 득점 대열에 가세하지 못했다. 

두 팀의 이번 시즌 맞대결에서는 현대건설이 세 차례 모두 승리하며 우위를 확인했다. 

현대건설은 오는 5일 흥국생명과 경기를 펼친다. 한국도로공사는 4일 GS칼텍스를 상대한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