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ACL 티켓은 내 손으로‘ 세징야, K리그1 37라운드 MVP
강종훈 기자 | 2019.11.26 15:35
세징야. (C)프로축구연맹

[스포츠타임스=강종훈 기자] 강원 원정에서 2골 1도움을 터뜨리며 팀을 승리로 이끌어 내년도 ACL 진출 희망을 이어간 세징야(대구)가 ’2019 하나원큐 K리그1' 37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지난 주말, 서울이 포항에 패하고 대구가 강원을 잡으면서 마지막 한 장남은 ACL 티켓의 주인공은 대구와 서울의 올 시즌 최종전에서 정해지게 됐다.

세징야는 23일 강원 원정에서 미드필더로 선발로 출장해 대구의 공격을 이끌었다. 1-0으로 앞선 후반 7분 세징야는 김대원의 패스를 받아 선제골을 터뜨린 데 이어, 곧바로 3분 뒤 황순민의 득점을 도우며 점수를 3-0으로 벌렸다. 이후 강원이 두 골을 넣으며 한 골 차까지 따라왔지만, 세징야가 후반 추가시간 쐐기골을 성공시키며 대구가 4-2로 승리했다.

이날 3개의 공격포인트를 추가한 세징야는 25개(15득점, 10도움)로 리그 단독 선두에 올라 이번 시즌 MVP 후보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한편, 내달 1일 오후 3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리는 대구와 서울의 시즌 최종전을 앞두고 예매 시작 약 2시간 반 만에 모든 좌석이 매진됐다. 두 시즌 연속 ACL 진출을 노리는 대구, 3년 만에 ACL 무대로 복귀하려는 서울의 피할 수 없는 한판이다.

< 2019 하나원큐 K리그1 37R BEST 11 >

# FW

무고사(인천) 타가트(수원) 팔로세비치(포항)

# MF

세징야(대구) 한석희(수원) 김효기(경남) 송민규(포항)

# DF

김진수(전북) 황순민(대구) 불투이스(울산)

# GK

이태희(인천)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