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10승 고지 선착’ 선두 SK, KCC와 연장 접전 끝에 79:74 승리
정현규 기자 | 2019.11.10 23:33
SK 최준용이 슛을 시도하고 있다. (C)KBL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선두 SK가 가장 먼저 10승 고지를 점령했다. 

SK는 10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KCC와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79-74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SK는 10승 3패를 기록하며 단독 선두를 기록했다. 올 시즌 10승 고지도 가장 먼저 밟았다. 

SK는 자밀 워니가 23점으로 팀내 최다득점을 올렸고, 최준용이 41분 34초 동안 뛰면서 16점을 기록했다. 김선형도 14점을 올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KCC는 이정현이 22점, 송교창이 21점을 올렸고, 김국찬이 13점을 도왔지만 외국인선수 리온 윌리엄스가 9점, 조이 도시가 5점에 그치며 아쉬움을 남겼다. 

전자랜드는 KT를 91-70으로 대파하며 9승 4패로 2위에 자리했다. KT는 5승 8패로 8위까지 내려갔다. 

현대모비스는 DB를 72-65로 제치며 6승 7패로 6위를 기록했다. DB는 7승 5패로 4위에 자리했다. 

KGC인삼공사는 오리온을 81-64로 누르며 1승을 추가했다. KGC는 6승 6패 5할 승률을 맞추며 5위를 기록했다. 오리온은 4승 9패로 9위를 기록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