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승장 최태웅 감독 “선수들이 한마음이 되고 있다”
홍성욱 기자 | 2019.11.05 21:26
최태웅 감독. (C)KOVO

[스포츠타임스=안산, 홍성욱 기자] “선수들이 한마음이 되고 있다.”

현대캐피탈 최태웅 감독은 5일 안산에서 열린 OK저축은행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 승리를 거둔 뒤 이같이 말했다. 

최 감독은 “오늘도 2세트와 3세트는 쉽게 이긴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2경기에서 선수들끼리 뭔가 잘 융화됐다는 느낌 받고 있다. 밖에서 대기하는 선수들도 한마음이 되고 있다”라며 승리의 원동력을 꼽았다. 

김지한의 투입에 대해 최태웅 감독은 “최근 (문)성민이가 힘들어했다. 잠깐 쉬게 해주려고 투입했다”라고 말했다. 

최태웅 감독은 오늘 경기 승리로 승점 3점을 손에 넣었지만 표정은 환하지 않았다. 

최 감독은 “외국인 선수가 없어 아직 안심할 상태는 아니다”라고 말하면서 “오늘 석진욱 감독과 멋진 경기를 해서 좋았다”라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현대캐피탈은 오는 8일 수원에서 한국전력과 경기를 펼친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