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골프 골프종합
[더 CJ컵] ‘무릎 부상’ 브룩스 켑카, 3R 앞두고 기권
홍성욱 기자 | 2019.10.19 09:58
브룩스 캡카(가운데)가 갤러리들과 함께 코스로 이동하고 있다.(C)JNA GOLF

[스포츠타임스=제주, 홍성욱 기자] 브룩스 켑카(미국)가 3라운드를 앞두고 기권했다. 

현재 세계랭킹 1위인 켑카는 이 대회 디펜딩 챔피언이기도 하다. 이번 대회 가장 기대되는 선수였다. 하지만 왼쪽 무릎 통증으로 기권하며 대회를 마무리했다. 

켑카는 17일 1라운드에서 마지막 홀 이글을 잡아내며 공동 15위를 기록했지만 전날 2라운드에선 3오버파로 중간합계 이븐파 144타로 공동 51위까지 떨어진 바 있다. 

대회를 앞둔 기자회견에서 켑카는 “무릎 부상 부위는 현재 문제가 없다. 올해 줄기 세포 치료를 계획하고 있다”라고 말한 바 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