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A대표
한국, 평양 원정에서 북한과 0:0 무승부
강종훈 기자 | 2019.10.15 22:03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타임스=강종훈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이 북한과 무승부를 기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FIFA랭킹 37위)은 15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22 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3차전에서 북한(113위)과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한국은 승점 7점을 기록하며 북한과 동률을 이뤘으나 골득실에서 7골을 앞서며 조 선두를 유지했다.

양 팀은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이날 총 4장의 경고 카드가 나왔다. 전반은 북한 리영직이 경고를 받은 가운데 0-0으로 끝났다. 후반 중반까지 북한 리은철, 한국의 김영권과 김민재가 나란히 경고 한 장 씩을 받았다.

전반을 0-0으로 마치자 벤투 감독은 후반 들어 나상호를 빼고 황희찬을 투입했다. 후반 20분에는 황인범이 나오고 권창훈이 들어갔다. 후반 34분에는 황의조 대신 김신욱을 투입하며 마지막 교체 카드를 썼다. 그러나 경기 종료 때까지 기다리던 골은 나오지 않았다. 경기는 0-0으로 마무리 됐다.

한국은 다음달 14일 레바논과 4차전을 치른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