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골프 골프종합
노승열, 모교 고려대 의료원에 2천만원 기부
홍성욱 기자 | 2019.09.11 11:20
노승열. (C)스포티즌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프로골퍼 노승열이 10일 모교인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희귀 난치병 어린이 돕기 기금 2천만 원을 기부했다.

2년 여 국방의 의무를 충실히 수행한 노승열은 지난 8월 전역했다. 그간 노승열은 2016년에 1억 원 이상 기부를 한 고객기부자 클럽인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됐을 정도로 꾸준한 선행을 이어온 스포츠 스타다.

노승열은 2011년부터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희귀 난치병 어린이를 위한 치료비를 꾸준히 기부하고 있으며, 군 복무중인 지난 2019년 1월에는 강원도 고성군에 위치한 인흥초등학교 학생들을 위해 통학차량을 기증하기도 했다. 또한 지난 4월에도 고향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을 위해 3천만 원을 기부 했다.

노승열은 "항상 제가 받은 많은 사랑을 어떤 방식으로든 돌려 드려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난치병 환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 씩씩하게 뛰어 놀기를 바란다” 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노승열은 2019-2020 시즌 PGA투어 복귀를 앞두고 있으며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개최되는 ‘제35회 신한동해오픈’에 출전하며 오랜만에 공식 대회에 모습을 드러낼 전망이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