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롯데, 故 최동원 선수 8주기 헌화식 갖는다
정현규 기자 | 2019.09.09 15:44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롯데자이언츠는 오는 9월 13일 열리는 SK와의 홈경기에 앞서 故 최동원 선수의 8주기 추모 헌화식을 갖는다.

헌화식은 12시 30분 사직야구장 광장에 위치한 최동원 동상 앞에서 열리며 故 최동원 선수의 모친 김정자 여사와 롯데자이언츠 김종인 대표이사, 성민규 단장, 공필성 감독대행 그리고 주장 민병헌 선수가 참석한다.

롯데 선수단은 이날 故 최동원 선수가 활약할 당시 입었던 챔피언 홈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서며, 시즌 종료 후 실착 유니폼 경매를 통해 소아암 환우들을 돕는다.

한편, 이날 시구에는 현재 롯데자이언츠 공식 SNS를 통해 진행 중인 故 최동원 선수 관련 사연 공모에서 선정된 팬이 나설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