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두산, 18일 롯데전에 8월 '두린이날' 이벤트
정현규 기자 | 2019.08.13 15:44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두산베어스는 18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롯데와의 홈 경기에서 ‘두린이날’ 행사를 진행한다. ‘두린이날’은 두산베어스가 초등학생 이하 어린이팬들을 위해 2017시즌부터 도입한 이벤트다.

이날 선수단은 원년 우승의 추억이 깃든 올드 유니폼과 모자, 헬멧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선다. 경기 전인 오후 3시 30분부터는 두린이팬 대상으로 이영하와 장승현의 특별 사인회가 열린다

어린이 팬들을 위한 선수단 편의 시설 견학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오후 3시50분부터 약 20분 간 방송실, 덕아웃, 웨이트장, 라커룸, 실내연습장 등 야구장내 모든 시설을 돌아본다. 또한 사연을 통해 당첨된 어린이팬 1명은 경기당일 선수들을 소개하는 일일 장내 아나운서가 될 수 있다.

오후 4시 40분부터는 그라운드에서 ‘베이스 러닝’이 진행된다. 이는 어린이들이 내야를 한바퀴 돈 뒤 선수들과 하이파이브를 하는 행사다.

팬 사인회와 편의시설 견학, 장내 아나운서 체험을 원하는 팬들은 16일(금) 오후 3시까지 이메일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메일 본문에는 반드시 참가 희망 이벤트와 이름, 생년월일, 보호자 전화번호, 신청사유를 함께 적어야 한다. 또 ‘베이스 런닝' 참가를 원하는 어린이 팬은 당일 1루 내야 안내데스크에서 참가권을 수령하면 된다. 선착순 증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