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골프 골프종합
‘화끈한 버디쇼’ 김아림, 역전 우승으로 환호
홍성욱 기자 | 2019.07.14 23:50
기뻐하는 김아림. (C)KLPGA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김아림이 버디쇼를 펼치며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김아림(SBI저축은행)은 14일 경기도 여주 솔모로CC(파72/6,527야드)에서 막을 내린 2019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MY 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 최종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9개로 9언더파 63타를 적어냈다. 최종합계 16언더파 200타 우승이었다. 

2라운드까지 선두와 2타 차 공동 5위에 자리했던 김아림은 최종라운드 3번홀(파3)을 시작으로 3홀 연속 버디를 잡아낸 뒤, 후반부 첫 홀인 10번홀(파5)부터 5홀 연속 버디쇼로 타수를 순식간에 줄였다. 16번홀(파4) 버디까지 무려 9타를 줄인 김아림은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두 손을 번쩍 들어올렸다. 

우승 직후 김아림은 “예상치 못한 우승이라 더할 나위 없이 좋다”라고 말했다.

이어 “작년 시즌을 마친 이후 올해 내 생각보다 많은 성장을 한 것 같아 만족하고 있다. 오늘 경기를 하면서 스코어보드는 18번홀에서 처음 봤다. 그 전에 갤러리 분들이 선두라는 걸 말씀해주셔서 알고 있었다”라고 상황을 언급했다. 

플레이 도중 웃음을 계속 보이는 김아림은 “화도 내봤지만 더 좋지 않았다. 웃으면서 치려고 노력하고 있다. 더 잘하고 싶은 것이 골프인데 이 과정이 즐겁다”라고 말했다.

김아림의 뒤를 이어 곽보미가 최종합계 203타로 선두와 3타 차 2위를 기록했고, 장하나가 3위, 박소연, 김소이, 정슬기가 공동 4위를 기록했다. 김지영2, 이다연, 조정민, 한진선 등 4명은 공동 7위로 대회를 마쳤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