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삼성화재 김강녕ㆍ정준혁↔한국전력 이승현ㆍ권준형 2:2 트레이드
홍성욱 기자 | 2019.05.14 10:59
왼쪽부터 삼성화재 김강녕, 정준혁, 한국전력 권준형, 이승현. (C)KOVO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삼성화재와 한국전력이 2:2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두 구단은 14일 트레이드에 합의하고, 이를 발표했다. 삼성화재가 리베로 김강녕과 센터 정준혁을 내주고, 한국전력으로부터 리베로 이승현과 세터 권준형을 영입하는 내용이다.

삼성화재는 지난 시즌 불안요소였던 세터와 리베로 라인 보강을 트레이드로 해소했고, 한국전력은 신장이 좋은 센터 보강을 통해 새 시즌을 준비하게 됐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경험이 풍부한 이승현과 권준형의 합류로 팀이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또한 그 동안 팀을 위해 헌신해준 김강녕, 정준혁 선수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라고 말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