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축구 해외축구
‘리그 9호골’ 손흥민, 복귀와 동시에 왓포드전 동점골…팀은 2:1 역전승
홍성욱 기자 | 2019.01.31 09:52
손흥민. (C)스포츠타임스DB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팀 복귀와 동시에 천금 같은 동점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31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왓포드와의 홈경기에서 팀이 0-1로 뒤진 후반 35분 귀중한 동점골을 터뜨렸다.

아시안컵에 출전하면서 팀을 떠났던 손흥민은 토트넘의 에이스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토트넘은 전반 38분 코너킥 상황에서 크레이그 카스카트에 헤딩 골을 내주며 0-1로 끌려갔다.

후반 들어 만회 골을 노렸으나 골문은 쉽게 열리지 않았다. 갈증을 풀어내며 반전을 이끈 건 손흥민이었다. 공격 상황에서 상대 수비에 맞고 굴절된 공을 쇄도하던 손흥민 잡아 왼발로 정확하게 골을 만들어냈다.

리그 9호골인 동시에 시즌 13호골이었다. 이 득점으로 손흥민은 세 시즌 연속 프리미어리그 두 자릿수 득점에 다가섰다.

손흥민의 한 방으로 동점에 성공한 토트넘은 5분 뒤인 후반 42분 요렌테의 결승골로 2-1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토트넘은 승점 3점을 추가하며 54점으로 3위를 유지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