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FA 이재원, 4년 총액 69억원에 SK와 계약
정현규 기자 | 2018.12.05 21:02
이재원. (C)SK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FA(자유계약선수) 이재원이 SK와 계약했다.

SK와이번스는 5일 이재원과 계약기간 4년에 계약금 21억 원, 연봉 48억 원 등 총액 69억 원에 FA 계약을 체결했다. 

SK는 이재원이 인천 출신으로서 인천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고 팬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는 점과 올해 한국시리즈 우승에도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하고, 앞으로의 ‘제2 왕조” 시대를 함께 하자는 뜻을 여러 차례 전달했고, 5일 오후 최종적으로 계약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재원은 인천고 시절부터 대형 포수로 큰 주목을 받았고 2006년 1차지명으로 SK에 입단하여 13년간 968경기에 출전하여, 통산 타율 2할9푼7리, 798안타, 87홈런, 456타점, 322득점을 기록하며 꾸준한 모습을 보여왔다.

또한,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과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국가대표로 출전해 모두 금메달을 획득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포수 중의 한 명으로 인정 받고 있다.

이재원은 계약 후 “신인으로 입단해 13년 간 뛰었던 SK에서 계속 고향 팬들의 환호를 받으며 뛸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고, “내 가치를 인정해 준 구단과 관심을 갖고 성원해 주신 팬들께 감사드리고 내년 SK가 통합우승을 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염경엽 감독은 “최정에 이어 이재원도 FA 계약을 통해 팀에 남게 되어 SK가 전력의 손실 없이 내년 시즌을 준비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이재원은 공수에서의 활약뿐만 아니라 작년에는 주장으로서 훌륭한 역할을 했고, 앞으로도 팀 전체에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