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가요 뮤지컬
이선희, 2018 멜론뮤직어워즈 ‘스테이지 오브 더 이어’ 수상
이진원 기자 | 2018.12.03 10:12
이선희. (C)후크엔터테인먼트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대한민국 유일무이 ‘가요계 여제’의 명불허전 행보!”

가수 이선희가 ‘2018 멜론뮤직어워드’에서 ‘스테이지 오브 더 이어(Stage of the Year’ 수상자로 선정되며, 명실상부 ‘가요계 여제’의 명성을 재확인했다.

‘멜론뮤직어워드’는 국내 최대 음악 사이트 멜론 이용 데이터와 팬들의 투표를 통해 1년간 많은 사랑을 받아온 아티스트와 곡을 선정하는,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는 행사. 이중 ‘스테이지 오브 더 이어’는 흥행 기록과 티켓 파워는 물론, 한국 대중음악에 ‘콘서트’로 올 한해 의미 있는 영향력을 행사한 아티스트와 공연 작품에 수여되는 상이다.

이와 관련 현재 ‘2018 이선희 콘서트 클라이맥스’를 진행하며 또다시 대한민국을 ‘여제 이선희의 감동’ 속에 빠뜨리고 있는 가수 이선희가 지난 1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18 멜론뮤직어워드’에서 2018년 최고의 콘서트를 펼친 아티스트로 선정된 것. 방탄소년단, 워너원, 아이콘 등 젊은 가수들의 수상이 이어지는 가운데, ‘가요계의 전설’ 이선희의 수상 소식이 전해지면서 현장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지난 1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이선희 콘서트 클라이맥스’로 인해 현장에 참석하지 못했던 이선희는 아쉬움과 수상에 대한 기쁨을 영상을 통해 대신 전했다. 이선희는 “이렇게 뜻 깊은 상을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제가 시상식에 함께 했었어야 했는데 지금 콘서트 중이라 참석하지 못했습니다”라며 “이 상은 <2018 이선희 콘서트 Climax> 공연을 최고의 콘서트로 만들기 위해서 늘 함께 해주고 있는 우리 연주자들과 공연 스태프, 그리고 전국 투어 매 공연을 찾아와주시는 관객 여러분들과 함께 받는 의미 있는 상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저는 앞으로도 계속 노래하는 이선희로 살겠습니다.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고 덧붙여 감동을 배가시켰다.

이로 인해 대한민국 콘서트 역사를 매번 새롭게 경신하고 있는 이선희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선희는 2011년 오월의 햇살 콘서트, 2014년 30주년 콘서트, 2016 The Great Concert 이선희, 2018 이선희 콘서트 클라이맥스 서울 공연까지, 총 4회 연속 전석 매진과 함께 최다 유료 관객 동원 등 신화를 탄생시키며, 대한민국 어떤 가수도 해내지 못했던 공연 기록을 만들어내고 있는 터. 더욱이 ‘2014 티켓파크-골든 티켓 어워즈’에 이어 ‘2018 멜론어워즈-스테이지 오브 더 이어’까지 수상, 공연부문 2관왕을 거머쥐며 유일무이한 위엄을 입증하고 있다.

이미 서울과 고양에서의 공연을 끝낸 ‘2018 이선희 콘서트 클라이맥스’ 역시 현재 예매 진행률 추이를 볼 때 전국 8개 도시 5만 관객 동원이 예상되고 있는 상황. 전국 투어가 마무리 될 즈음 총 9만여 관객이 동원될 것으로 점쳐지는 만큼 ‘가요계 여제’ 이선희가 만들어낼 또 한 번의 레전드급 기록 탄생에 초미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