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한화이글스. 신임 대표이사에 박정규 전무 내정
홍성욱 기자 | 2018.11.09 09:22
박정규 전무. (C)한화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박정규 전무가 한화이글스 대표이사로 취임한다.

한화그룹은 2015년 이후 한화이글스를 이끌어 온 김신연 대표이사가 세대교체를 통한 구단의 변화와 혁신을 위해 용퇴를 표명함에 따라 한화이글스 사업본부장 박정규 상무를 전무로 승진시키고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1963년생인 박정규 신임 대표이사는 대구 능인고와 고려대 불문과를 졸업했고, 한화에 입사해 업무를 이어왔다. 

한화는 이번 대표이사 인사에 대해 "2018년 프로야구 시즌을 기대 이상의 성적으로 마무리한 한화이글스의 변화와 개선을 가속화하고 젊고 강한, 새로운 한화이글스로의 혁신을 위한 것"이라고 배경을 밝혔다.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된 박정규 전무는 2015년 5월 한화이글스 단장으로 야구 현장에 첫 발걸음을 디뎠고, 이후 사업본부장을 역임하면서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야구 산업과 구단 업무 전반을 파악했다.

박 대표이사 내정자는 앞으로 야구 전반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구단의 세대 교체와 리빌딩 계획을 차질 없이 수행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박 대표이사 내정자는 오는 12일 한화이글스 이사회를 통해 정식 대표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