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한화, 13일 ‘2018 홈피날레’ 진행...포스트시즌 출정식도 이어져
정현규 기자 | 2018.10.11 17:02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한화이글스는 오는 13일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NC다이노스와 경기에서 ‘2018 홈피날레’ 행사를 진행한다.

올 시즌 정규리그 최종전이자 홈 마지막 경기가 치러질 이날 한화이글스는 신인선수들의 시구와 착모식을 비롯해 포스트시즌 출정식, 응원불꽃축제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 날 승리기원 시구는 2019 신인 선수 8명이 나선다. 이날 선발 출장하는 선수들은 시포 후 착모식을 통해 후배들이 우수한 선수로 성장하도록 응원해 줄 예정이다.

경기중에도 이닝간 전광판을 통해 올 시즌 주요 이벤트와 명장면을 하이라이트로 모아 노출, 팬들과 추억을 공유한다. 

경기 후에는 포스트시즌 출정식이 진행된다. 한용덕 감독과 주장 이성열 선수는 가을야구를 기다리고 있는 팬들에게 포스트시즌을 맞는 각오를 발표한 뒤 선수단 퍼레이드를 펼치며 선전을 약속할 계획이다.

출정식 후에는 한화이글스 응원가에 맞춰 경기장 하늘을 수놓는 화려한 불꽃축제로 정규시즌 모든 일정을 마무리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