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배구종합
실업배구회장배 종합선수권대회, 14일 거창에서 개막
정현규 기자 | 2018.09.13 13:26
사진=실업배구연맹 제공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한국실업배구연맹이 주최하고 거창군이 후원하는 '2018 한국실업배구회장배 종합선수권 대회'가 오는 9월 14일부터 19일까지 6일 동안 경상남도 거창군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총 15개팀이 참가한다. 남자부 10개팀, 여자부 5개팀이다. 남자부는 조별예선을 거쳐 6강 토너먼트 후 준결승과 결승전을 치르고, 여자부는 풀리그전을 가진 뒤 결승전으로 우승팀을 가린다. 

이번 대회에는 프로무대에서 활약하던 얼굴들이 다수 등장한다. 남자부에서는 박삼용감독이 사령탑인 국군체육부대에 김성민, 엄윤식(대한항공), 정성현(OK저축은행), 김량우, 김동훈(우리카드), 오재성(한국전력), 이수황, 박민범, 정수용(KB손해보험)이 합류했다.

임태복감독이 이끄는 화성시청은 김은우(전 KB손해보험). 조민(전 우리카드). 최귀엽(전 삼성화재), 황원선(전 한국전력)이 함께 한다. 최평환감독과 조규남코치가 이끄는 영천시체육회에는 지원우(전 한국전력)가, 차주현감독이 이끄는 현대제철은 김은섭(전 우리카드)이 포진해 있다.

여자부도 상황은 비슷하다. 강민식감독이 이끄는 수원시청에는 시은미(전 KGC인삼공사), 강호경감독이 사령탑인 양산시청은 황현정(전 흥국생명), 김현지(전 GS칼텍스). 이경민(전 흥국생명)이, 고민철감독이 이끄는 대구시청은 이소라(전 도로공사) 김혜선(전 IBK기업은행), 박경현(전 현대건설), 장영은(전 KGC인삼공사)가, 김윤혜감독이 이끄는 포항시체육회도 김진희(전 GS칼텍스), 박슬기(전 현대건설), 이호빈(전 흥국생명), 정다은(전 현대건설)을 영입했다.  

개막식은 9일 오후 2시에 열리며, 결승전은 13일에 열린다. 결승전은 SBS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