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TV연예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김태리', 서로를 향한 깊은 애정 확인
이진원 기자 | 2018.08.26 17:09
사진=화앤담픽처스 제공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심장을 마구 떨리게 만드는 아련한 순간!'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이 김태리의 벗겨진 당혜를 신겨주는, ‘기사도 신발 신겨주기’로 ‘애잔 지수’를 상승시킨다.

지난 25일 밤 9시에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15회분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기준, 평균 12.9%, 최고 14.4%를 기록하며 지상파를 포함한 전채널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tvN 채널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도 평균 8.1%, 최고 9.1%로 지상파 포함 전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는 등 독보적인 위용을 드러냈다.

지난 15회분에서는 유진 초이(이병헌)와 고애신(김태리)이 서로를 향한 애절한 마음을 단단하게 확인하는 모습이 담겨 시청자들을 몰입시켰다. 극중 은인 황은산(김갑수)과 연인 애신에게 목숨을 위협 받았던 유진은 그들의 총구에서 떠나 돌아갔던 상황. 

이후 약방에서 자신을 기다리던 애신을 만난 유진은 자신의 손을 잡으라는 애신의 말에 눈물을 터트리고는 그간의 고통을 보상받는 듯 포옹했다. 이후 유진은 애신과 함께 오얏꽃을 구경하고, 손을 잡은 채로 낚시를 즐기는 등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15회분 엔딩에서 애신이 혼인하지 않겠다며, 할아버지 고사홍(이호재)에게 석고대죄하고 있는 모습이 펼쳐져 앞으로 유진과 애신의 앞날에 위기감을 드리웠다.

이와 관련 26일 방송될 16회분에서는 이병헌이 한쪽 무릎을 꿇어 김태리의 벗겨진 당혜를 신겨주는, 의미심장한 ‘기사도 신발 신겨주기’ 장면이 포착돼 이목을 잡아끌고 있다. 극중 애신이 말을 끌고 가는 유진을 향해 정신없이 뛰어가는 장면. 애신 쪽으로 다가가던 유진은 애신이 당혜 한 쪽이 벗겨진 것도 모른 채 버선발로 달려왔음을 알게 되고, 뒤돌아가 당혜를 가져 온 후 애신의 발에 당혜를 신겨준다. 흙투성이가 된 버선을 털어내며 마치 위로하듯 신을 신겨준 유진의 행동에 눈물을 떨구는 애신의 모습이 담기면서, 두 사람에게 닥친 사건은 어떤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병헌과 김태리는 ‘벗겨진 당혜 신겨주기’ 장면 촬영에서, 슬프도록 아름다운 최고의 장면을 완성하고자 힘차게 의기투합했다. 무릎을 굽히고 신발을 신게 되기까지 여러 가지 동선과 포즈를 취해보면서 디테일한 부분까지 꼼꼼하게 맞춰보는 각별한 연기 열정을 쏟아낸 것. 또한 무더운 날씨에 몇 번이나 서로를 향해 달리는 장면을 촬영했던 두 사람은 연신 괜찮냐고 서로의 컨디션을 물어보며 배려를 아끼지 않는 모습으로 흐뭇함을 자아냈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