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BO 원현식 심판위원 1,500경기 출전 ‘-1’
정현규 기자 | 2018.04.10 10:49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BO 원현식 심판위원이 역대 26번째 1,500경기 출전에 단 한 경기만을 남겨 두고 있다.

올해로 프로 경력 19년째를 맞이한 원현식 심판위원은 2000년 9월 29일 수원에서 펼쳐진 LG-현대전에서 3루심으로 KBO 리그에 데뷔했다. 이후 2013년 4월 14일 목동 삼성-넥센전에서 1,000경기에 출전한 바 있다.

원현식 심판위원은 10일 잠실에서 펼쳐지는 SK와 LG의 경기에 3루심으로 출전할 예정이다.

KBO는 1,500경기에 출전하는 원현식 심판위원에게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