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BL, 4R PER 순위 발표...외인 1위 브라운ㆍ국내 1위 오세근
정현규 기자 | 2018.01.22 12:25
전자랜드 브라운. (C)KBL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BL이 2017-2018시즌 4라운드 전체 45경기에 대한 ‘PER’(Player Efficiency Rating-선수 생산성 지수) 기록을 측정한 결과, 안양 KGC인삼공사 오세근(24.8)과 인천 전자랜드 브랜든 브라운(34.6)이 국내선수와 외국인선수 부문에서 각각 1위를 기록했다.

3라운드 이어 4라운드에서도 연속으로 PER 순위 국내선수 1위에 오른 오세근은 9경기에서 평균 19.7점, 8.6 리바운드, 4.3어시스트를 기록하며 국내선수 득점과 리바운드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또한 4라운드 평균 19.3점으로 국내선수 득점 2위인 원주 DB 두경민 또한 3라운드에 이어 연속으로 2위를 차지했다.

외국선수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한 브랜든 브라운은 지난 1월 4일 서울 삼성과의 경기에서 10년만에 KBL 역대 6번째 40-20(45득점, 20리바운드)을 달성한 바 있으며, 4라운드 9경기 평균 26.4득점, 12.9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득점과 리바운드 부문에서 전체 1위에 올랐다. 또한 4라운드 평균 25.0점으로 득점 2위를 기록 중인 고양 오리온 버논 맥클린이 그 뒤를 이어 PER 2위를 차지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