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 2018시즌 연봉협상 완료...유강남 85%ㆍ김재율 134% 인상
정현규 기자 | 2018.01.17 12:19
유강남. (C)LG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LG트윈스가 17일 2018년도 선수단 연봉협상을 완료했다.

포수 유강남이 지난 시즌 1억 원에서 85% 인상된 1억 8,500만 원에 계약했고, 내야수 김재율은 134.5% 오른 6,800만 원에 계약하며 팀 내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내야수 양석환도 7,000만 원 인상된 1억 6,000만 원, 투수 임찬규는 5,000만 원 인상된 1억 1,500만 원, 외야수 이형종은 4,500만 원 인상된 1억 500만 원에 계약하여 처음으로 억대 연봉에 진입했다.

이밖에도 류제국과 오지환은 17.1% 하락한 2억 9,000만 원에 각각 계약을 마쳤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