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롯데 김문호, 13일 백년 가약
정현규 기자 | 2018.01.09 14:18
김문호 웨딩사진. (c)롯데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롯데자이언츠 외야수 김문호가 결혼한다.

김문호는 오는 13일 오후 3시 30분 부산 서면에 위치한 헤리움 웨딩홀에서 미모의 프리랜서 무용 강사인 신부 성민정 양과 화촉을 밝힌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첫 눈에 반한 김문호 선수의 적극적인 구애로 연애를 시작하게 되었으며, 7년 간 연애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결혼을 앞둔 김문호 선수는 "2013년, 발목 부상 당시 대학생이던 와이프가 극진히 간호해줬고 그 때 이 여자와 결혼해야겠다는 결심을 했다. 긴 시간 만남을 유지해 결실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 가장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운동에 매진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