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3쿼터 外人 2명' 여자농구도 제도 변경
홍성욱 기자 | 2017.05.29 19:18
토마스. (C)WKBL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남자프로농구에 이어 여자프로농구도 외인 2명이 출전하는 쿼터를 볼 수 있게 됐다.

여자프로농구를 주관하는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오는 2017-2018시즌부터 외국인 선수 출전 범위를 확대키로 했다.

WKBL은 지난 25일 이사회를 열고 현행 외국인선수 2명 보유, 1명 출전 방식에서 한 쿼터에 한해 2명을 동시 출전하는 것을 논의했다. 이후 기술위원회를 통해 3쿼터에 한해 시행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WKBL 관계자는 "종전 2명 보유, 1명 출전 방식에서 3쿼터에 한해 2명을 동시에 출전시키게 되면 팀 전술의 변화를 유도할 수 있고 이는 경기 흐름에도 영향을 줄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편 2017-2018시즌을 위한 외국인선수 드래프트는 오는 7월 10일 열린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