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BL최초 1,000경기 출전 역사 쓰는 주희정
정현규 기자 | 2016.12.23 07:54
사진=삼성썬더스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주희정(서울삼성썬더스)이 KBL 통산 1,000경기 출전의 금자탑을 쌓는다.

23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질 KGC인삼공사와의 원정경기에서 주희정은 KBL 통산 최초로 1,000경기 출전 대기록을 달성하게 된다.

올해로 20번째 시즌을 뛰고 있는 주희정의 1000경기 기록은 당분간 나오기 힘든 대기록으로 평가받고 있다.

1997-1998시즌부터 2016-2017시즌 12월 23일까지 KBL 정규리그 총 경기수는 1,012경기이다. 주희정은 이 중 단 12경기만 결장했고 이를 출전률로 환산하면 98.8% 라는 엄청난 수치다.

경기 출전 기록만큼 다른 기록들도 현재 진행 중이다. 22일 KBL 정규리그 기준 최다 어시스트(5,342개), 최다스틸(1,495개), 국내선수 트리플 더블 최다기록(8회), 3점슛 2위(1,143개), 리바운드 4위(3,408개), 득점 5위(8,529점)를 기록 중이다.

20시즌동안 활약하며 수상한 상 또한 다양하다. '97-'98시즌 KBL 첫 신안왕 수상을 시작으로 정규리그 MVP, 플레이오프 MVP, BEST 5 4회, 수비 5걸상 2회, 우수후보 선수상 1회, 모범선수상 2회를 수상하기도 했다.

서울 삼성은 오는 12월 30일 7시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홈경기 하프타임에 주희정의 1,000경기 출전 기념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은 1,000경기 기념 티켓 발권, 1,000경기 기념 포스터 배포, 하프타임 시상식 및 기념영상 상영, 1,000경기 기념티셔츠를 판매한다.

특히 기념티셔츠 수익금은 소아암 환자들을 돕는 썬더스 해피포인트에 적립한다. 지난시즌 주희정은 시즌 종료 후 썬더스 해피포인트 382만원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기부하여 소아암 환아들을 도운 바 있고 이번 시즌에도 출전 경기 당 9만원씩을 적립중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