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3연승’ 우리은행, 신한은행에 63-57 승리
홍성욱 기자 | 2016.11.06 21:00
우리은행 존쿠엘 존스가 리바운드를 잡아 슛을 시도하고 있다. (C)WKBL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4년 연속 통합우승에 빛나는 우리은행이 개막 3연승을 내달렸다.

우리은행은 6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삼성생명 여자프로농구 1라운드 신한은행과의 경기에서 임영희(15점)와 존쿠엘 존스(13점), 모니크 커리(14점)의 활약을 앞세워 아둣 불각(24점)과 김단비(14점)가 분전한 신한은행의 추격을 63-57로 따돌렸다.

이 승리로 우리은행은 개막 3연승을 달리며 단독선두를 굳건히 했다. 반면 신한은행은 1승 2패로 5위가 됐다.

전반을 32-22로 10점 앞선 우리은행은 3쿼터가 종료되는 시점에서 51-35로 16점 차까지 점수 차를 벌렸다.

신한은행은 4쿼터로 접어들면서 맹추격을 시작했다. 김규희의 3점슛과 불각의 득점으로 43-53까지 따라붙은 신한은행은 불각의 미들슛에 이은 김단비의 3점슛으로 50-57로 7점차까지 점수 차를 좁혔다.

불각이 2점슛과 3점슛까지 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종료 2분 48초전 55-59로 4점차까지 다가섰다.

하지만 추격은 거기까지였다. 우리은행은 작전타임 이후 존쿠엘 존스와 박혜진의 자유투로 63-57을 유지했다. 결국 경기는 이렇게 마무리됐다.

우리은행은 오는 9일 홈코트인 아산에서 KDB생명과 시즌 4번째 경기를 갖는다. 신한은행은 10일 청주에서 KB스타즈와 만난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